서브메뉴 바로가기

내용 바로가기



본문내용

대구가톨릭평화방송 FM 93.1 MHz

그대에게 평화를,
김현정입니다. 1부

대구가톨릭평화방송

후원회 가입 및 문의

생명의 빛이신 주님과 사랑을 함께 나눕니다.

053) 251 - 2630

후원회 바로가기


참여하기

이 표는 게시물 상세보기를 나타낸 표입니다.
제 목 ◈★술과 인생 그리고 사랑이지민클라라★◈
이 름 이지민
작성일 2013년 2월 1일 조 회 3124
첨부파일 없음
내 용
주거니 받거니 허물을 깨는 건 술이요
주어도 받아도 그리움이 쌓이는 건 사랑이다.
뱃속을 채우는 건 술이요 영혼을 채우는 건 사랑이다.
손으로 마시는 건 술이요 가슴으로 마시는 건 사랑이다.
아무에게나 줄 수 있는 건 술이요 한 사람에게만 줄 수 있는 건 사랑이다.
마음대로 마시는 건 술이요 내 뜻대로 안 되는 건 사랑이다.
입맛이 설레는 건 술이요 가슴이 설레는 건 사랑이다.
주린 허기를 채우는 건 술이요 마음을 채울 수 있는 건 사랑이다.
머리를 아프게 하는 건 술이요 마음을 아프게 하는 건 사랑이다
잠을 청하는 건 술이요 잠을 빼앗는 건 사랑이다.
속절없이 지나간 억겁의 세월 불혹을 넘기고 지천명이 되어도
마디 마디 그 시절 그 추억이 몹시도 그립구나
흘러간 세월 돌이키기엔 살아갈 날들이 너무나도 짧아서
세월의 허리잡고 오늘도 그날들을 그리워만 하는 여인
지나온 세월 잘살지도 못살지도 않았지만 후회않고
구름이 흐르면 흐르는대로 바람이 불면 부는대로
자연앞에 탐욕을 내려놓고 겸손한 마음으로 다시 살아보고픈 아름다운 날들
지란지교 내 친구들아 너희들은 어떻게 생각하느냐!
되돌아 갈 수도,연습도 복습도 할 수 없는 우리네 짧은 인생길
참으로 애달프구나

이 표는 이전글,다음글를 나타낸 표입니다.
다음글 넌센스. 수수께끼
이전글 마음에 담아두고 싶은 11가지 메시지